민감성 피부에도 자극없이 깨끗하게

PURPLEANKIN(퍼플렌킨)

​부드러운 텍스쳐로 피부와 점막에 자극되지 않으면서 부족하지않은 세정력으로 1차 클렌징만으로도 일상적 메이크업 및 피지와 각질, 노폐물을 충분히 제거하며, 수분 소실을 막아 건조함을 줄이고 피부 결을 부드럽게 만들어주며 효과적이고 건강한 클렌징을 완성하는데 도움을 줍니다.

클렌징은 스킨케어의 준비과정으로 이미 현대인들에게는 일상이 되어버렸습니다. 클렌징의 목적은 피부에 쌓여있는 피지, 노폐물 및 각종 잔여물을 제거하여 피부의 청결을 유지할 수 있게 하는 데에 있습니다.

하지만 습관처럼 행해지는 무의식 속의 클렌징 과정에서 깨끗함을 의식한 무리한 무빙과 기존 제품들의 자극적인 성분으로 인해 우리의 피부는 산성막이 파괴되어 피부 표면의 pH를 상승시키고, 탈수현상으로 건조해지며, 외부 오염물질의 유입을 쉽게 만들어 민감성 피부로 진행을 야기합니다.

과도한 클렌징은 잦은 가려움증이나 홍조, 발진 등을 유발합니다. 한번 시작된 민감 반응의 회복은 많은 시간과 노력을 필요로 합니다. 

볼라욘 퍼플렌킨은 피부 안정성을 기반으로 한 민감한 피부로의 진행을 막는 것에 포커스가 맞춰져 있으며, 최소한의 자극으로 클렌징을 가능하게 하여 건강하고 깨끗한 클렌징에 그 목적이 있습니다.

생분해성 성분으로 민감한 부위에도 자극이 거의 없어 민감성 피부나 알러지 피부, 트러블 피부와 같은 계면활성제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피부에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